Welcome to mint paper!
music Menu








home music artist
BULLDOG MANSION(불독맨션)

이한철 (Vocal)
서창석 (Guitar)
이한주 (Bass)

1999년 결성, 2000년 데뷔 EP 발매와 수많은 클럽 공연으로 이름을 알렸다. 2002년 발표한 정규 1집 앨범 [Funk]를 통해 '대중음악개혁을 위한 연대'의 2002년을 빛낸 '음반'과 '음악인'으로 동시 선정됐고, 2002년 한국일보 발표 '올해의 베스트 5'에 선정되기도 했다. 불독맨션의 모토는 모두가 신나게 즐길 수 있는 밴드 음악이다. '춘천가는 기차', '사과', '아침에 문득'과 같은 서정적 그루브의 곡부터 'Destiny', 'Fever', 'She's my dance sister'와 같은 세련된 펑키리듬의 곡들, 'El Disco Amor', 'O' my sole'처럼 이국적인 라틴리듬까지 다양한 음악적 접근으로 신나고 즐거우면서도 따뜻한 살냄새가 나는 한국형 펑키 사운드의 방향을 제시했다. 2004년 끝으로 활동을 중지한 불독맨션은 2009년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에서 5년만에 특별 공연을 펼쳤으며, 2012년에는 Hall of Fame의 주인공으로 함께 했다. 2013년 9년만에 새 음반을 발표하고 활동 중이다.

www.facebook.com/BulldogMansion2013
twitter.com/bulldogmansion1

Debut(EP)
발매연도 : 2000
FUNK
발매연도 : 2002
Salon De Musica
발매연도 : 2004
Re-Building
발매연도 : 2013.05.19
Tres 3
발매연도 : 2014.0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