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mint paper!
music Menu








home music artist
ALICE IN NEVERLAND(앨리스 인 네버랜드)

박진우 (Bass)
염승재 (Guitar)
최진경 (Piano, Accordion, Melodion)
백선열 (Drums, Percussions)
조윤정 (Violin)

한국대중음악상 3개 부문 수상을 기록한, 에스닉 퓨전의 신기원을 이룬 '두번째 달' 6명의 멤버 중 4명이 참여하여 결성한 밴드. 2007년 '두번째 달 모놀로그 프로젝트'라는 이름으로 첫 앨범 [Alice In Neverland]를 발표, 아이리쉬, 왈츠, 탱고, 뉴에이지, 재즈, 일렉트로니카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였다. 지속적인 공연을 거듭하던 이들은 새로운 기타리스트를 영입한 후, 앨리스 인 네버랜드의 정체성을 만들어 나가기 시작했다. 7개월의 준비 끝에 2009년 두 번째 앨범 [Festa In Neverland]를 발표했다. 두 번째 달에 이어 앨리스 인 네버랜드 역시 많은 곡들이 광고배경음악으로 사용되면서, 우리 귀에 익숙한 곡들이 늘어나고 있다.

Alice In Neverland
With four former members of 'Du bun zze dal,' (the group that marked a new era of ethnic fusion music) they have formed a new band. Alice In Neverland introduce fans to a diverse array of music such as irish, waltz, tango, new age, jazz and electronic, much of which have been used as background music on commercials.

アリスインネバーランド
エスニックフュージョンの新しい時代を作った'二番目の月'のメンバー4人が結成したバンドでアイリッシュ、ワルツ、タンゴ、ニューエイジ、ジャズ、イレクトロニックなど多様なジャンルの音楽を表現し、多数の広告BGMでも使われた。

http://club.cyworld.com/aliceinneverland

Alice In Neverland
발매연도 : 2007
Festa in Neverland
발매연도 : 2009